밤새도록 강한 바람으로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enEnglish

주님께서는 여호수아에게 모세와 함께 하셨던 것처럼 그와 함께 하실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수 1:5). 마찬가지로, 예슈아께서도 우리 모두에게 지금부터 끝까지 항상 끊임없이 함께 하실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마 28:20). 이 말씀의 잠재력은 오늘날에도 어느 정도 성령을 통하여 여러분과 저에게 적용할 수 있습니다.

모세의 가장 큰 승리 중 하나는 홍해를 건넌 것이었습니다. (저는 천사-여호와께서 불기둥 가운데 계셨을 때와 마찬가지로 예슈아께서 이 때에 그와 함께 계셨다고 믿습니다.) 심한 압박이 동반되고 재난이 될 수도 있는 상황이었습니다. 그것들을 오늘날 우리 삶에 어떻게 적용할지 알아보기 위해 이 기적의 요소들을 살펴보도록 합시다.

1. 하나님 뜻에 복종 – 하나님께서는 모세에게 이스라엘 자손을 이끌어 애굽에서 나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모세는 정말로 그렇게 하고 싶지 않았고 그 도전을 감당할 수 있을 것 같지도 않았습니다 (출 3장). 그러나 그는 복종하여 따랐습니다. 그는 자신의 뜻이 아니라 하나님의 뜻을 행했습니다 (마 6:10; 26:39)

2. 지팡이를 들라 – 이스라엘 자손은 홍해에 갇혀 모세에게 부르짖고 있었습니다. 애굽 사람들이 밀려오고 있었습니다. 그 상황은 절망적이고 불가능한 상황이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모세에게 팔을 홍해 위로 뻗으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출 14:16). 지팡이는 믿음과 권위를 상징합니다.

3. 강한 바람을 불다 – 모세가 손과 지팡이를 뻗자, 하나님께서 밤새도록 강한 바람이 불게 하셨습니다: “큰 동풍이 밤새도록” (출 14:21). 히브리어로 바람과 영은 같은 단어, 루앜흐 רוח 입니다. 모세가 믿음의 걸음을 내딛자, 하나님께서 밤새도록 강력한 영적 바람이 불게 하시어 바다 가운데에 길을 여셨습니다. 하나님께서 행하셨습니다. 모세가 아니었습니다. 모세는 믿었습니다. 하나님께서 능력을 임하게 하사 불가능한 일을 하셨습니다.

4. 그 가운데로 백성을 이끌다 – 이제 길이 열렸으므로 모세는 그저 그 백성을 이끌고 그 열린 길을 통과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여셨고, 모세는 이끌고, 백성은 걸어서 반대편으로 나왔습니다. 그들은 완전히 새로운 곳에 이르렀습니다.

5. 대적을 무찌르다 – 하나님께서 모세에게 다시 지팡이를 들라고 말씀하십니다. 이번에는 주님께서 대적을 무찌르기 위해 행동하십니다. 모세는 백성을 이끌고, 성령이 풀어지게 하고, 대적을 무찌르는 데에 믿음과 권위의 지팡이를 사용했습니다.

이 일 후에는 노래하고 춤추며 주님을 찬양하는 것 말고는 아무 것도 남은 것이 없습니다. “내가 여호와를 찬송하리니 그가 영화롭게 승리하셨음이요 …” – 출 15:1. 할렐루야, 우리도 가장 어려운 상황 가운데에서도 기쁨과 찬양과 승리의 영으로 걸어가기를 원합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By | 2018-03-19T05:46:59+00:00 2월 21st, 2018|분류되지 않음|0 Comments

Leave A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