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나의 두 가지 예언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enEnglish frFrançais pt-brPortuguês

요나는 두 가지  커다란 예언을 전했습니다. 첫 번째는 열왕기하 14:25에 기록된 것으로, 이스라엘 영토를 확장하라는 것이었습니다. 이것은 승리와 능력의 메시지였습니다. 요나는 이러한 종류의 예언에 대해 굉장히 의욕적인 사람이었던 것 같습니다.
두 번째는 요나서에 기록되었는데, 이방 나라이자 이스라엘에게는 적국이었던 앗수르를 향해 회개와 부흥을 선포한 것입니다. 요나는 이 메시지를  매우 전하고 싶어하지 않았습니다. 이것은 이해할 수 없는 것이었고 그의 동기와 지향과는 정반대의 메시지였습니다.  그는 여호와께 “No” 하였습니다.
요나는 이 메시지에 대해 스스로 갖는 저항감을 극복해야만 했습니다. 그가 이것을 극복했을 때 (큰 물고기의 도움으로), 그의 메시지는 나라 전체에 큰 부흥을 가져왔습니다. 회개에 대한 메시지는 기적적인 “죽음과 부활”을 경험한 요나 자신의 개인적 간증이 바탕이 되었습니다.  이것은 선(先) 복음의 메시지와도 같은 형태였습니다. 요나는 예슈아의 모습을 성취한 것입니다 (마 12:40).
나라 전체가 믿음을 회복했습니다. 이것은 미래의  국제적인 이방 교회의 일어날  모습이었습니다.  바울이 이방인들에게 복음을 전하고 전 세계에 교회를 세운 것에 대한 이전 모델이었습니다.
게다가, 앗수르의 도덕적인 개혁은 사회 전체를 변화시켰습니다. 그들은 지구상에서 가장 강력한 나라가 되어,  서기 8세기 내내 중동의 역사를 지배하게 됐습니다.  앗수르는 지구상 위대한 “왕국” 세력이 되었습니다.
회개, 부흥, 예슈아의 미래의 죽음과 부활에 대한 말씀, 이방 교회, 왕국 권세, 역사를 바꾸는 것… 이러한 것들은 오직 한 가지 메시지에서 비롯된 것입니다! 요나의 두 가지 예언의 메시지는 아주 유사한 것이었지만, 앗수르에 대한 메시지가 이스라엘에 전한 메시지 보다 더 효과적이었습니다. 교만과 자아의 죽음을 요구하는 메시지는, 승리와 능력의 메시지보다 더 많은 열매를 맺게 하였습니다.
사람들은 대부분 승리에 대한 메시지에 더 많은 동기를 갖게 되지만, 자기 자신을 부인하고 자신의 열망을 부인하라는 메시지가 하나님 나라를 위해서는 더 커다란 결과를 가져오곤 합니다. 예슈아께서도 십자가를 지시기 전에 게세마네에서 “내 뜻대로 마옵시고, 아버지의 뜻대로…”라고 기도하셔야 했습니다. 궁극적으로, 예슈아의 자기 자신을 부인하는 순종이, 십자가 이전의 치유와 부흥 사역 보다 더 많은 열매를 맺은 것입니다.
우리도 이 두 가지 형태의 예언 속에서 이스라엘과 교회의 두 가지 평행로를 보게 됩니다. 예슈아의 제자들은 처음에 “이스라엘 나라를 회복” (행 1:6)하시기 원했습니다. 그러나, 예슈아께서는 그들을 “땅 끝까지 이르러”(행 1:8) 이방인들에게 보내셨습니다. 아마도 그들은 하나님 나라를 이방인들에게 “전하기” 원치 않았던 것 같습니다. 바로 요나가 그랬던  것처럼요.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오늘 날 우리는 이 두 가지를 모두 할 수 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우리는 이스라엘과 교회의 이중적 회복을 위해 섬기고 있습니다 (롬 11장). 이 땅에 메시아 왕국의 도래가 가까워짐에 따라 이 두 가지 회복이 충만함으로 성취되고 있습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By | 2016-12-22T00:00:00+00:00 12월 22nd, 2016|미분류|0 Comments

Leave A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