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새 사람: 메시아의 비밀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enEnglish

바울은 에베소서 3장의 첫 여섯 구절에서 한 새 사람에 대한 가르침의 결론을 내립니다. 그것을 “비밀”이라고 하고, 다음엔 하나님의 은혜로 특별히 그에게 맡겨진 “그리스도의 비밀”이라고 불렀습니다. 그는 이 비밀이 구약시대 선지자들에게는 계시되지 않았으나 (적어도 같은 방식으로는 아니었으나) 이제는 신약시대 사도들과 선지자들에게, 또 그들에 의해 계시되고 있는 것이라고 선언하기까지 합니다. 결론을 이렇게 내립니다. “이는 이방인들이 복음으로 말미암아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함께 상속자가 되고 함께 지체가 되고 함께 약속에 참여하는 자가 됨이라. (엡 3:4-6)

”여기서 바울 사도는 이 비밀을 설명하기 위해 세 가지 복합적인 헬라어를 사용합니다. 싱클리로노마, 시소마, 심메토카. 모두 접두사 “신(syn-)으로 시작하는데요, 이 접두사에서 영어의 synchronize, synthesize, synergy 같은 단어들이 생긴 것입니다. 신약 헬라어 학자들은 우리에게 다른 말로는 이 세 단어의 영향력을 담아내기 어렵다고 말해줍니다.

첫 번째는 싱클리로노마(συγκληρονόμα) — “동등 상속자”입니다. 이 법률용어는 이윤이나 상속을 함께 나누는 두 동업자나 가족 간의 권리 분배에 대한 동등성만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고, 탕자 비유에서의 둘째 아들처럼 “우리는 아버지가 공통되니 나는 내 몫을 갖고 형은 형의 몫을 갖지”식의 태도를 가진 “공동 상속자”를 의미하는 것이 아닙니다. 오히려 공통된 아버지한테서 받을 것으로 기대할 수 있는 어떤 유산, 소망, 성공에 대해서든 서로 철저히 얽혀 있고, 철저히 서로에게 의존하고 있는 두 “피 같은 형제” 같은 것입니다. 메시아 안에서 저희 유대인들은 열방이 아버지께로부터 그들의 몫을 받을 때까지는 저희의 궁극적인 유산을 받지 못할 것이고, 그 역도 마찬가지입니다!

두 번째는 시소마(σύσσωμα), “한 몸의” “함께 지체된” 사람들입니다. 로마서 12:5이나 고린도전서 12:27에서처럼 유기적, 생물학적 용어로 에클레시아(교회)를 묘사하여, 우리는 살아있는 몸이며 그리스도께서 그 머리라고 말합니다. 이제 메시아의 복음 안에서 유대인과 이방인은 같은 그리스도의 영적 피로 우리를 함께 하나로 묶어주는 하나의 살아있는 유기체가 되었으며, 동일한 하늘의 DNA를 가지고 있고, 같은 가족/식구입니다(요 1:13). 몸의 한 부분에 무슨 일이 일어나든 그것은 전체에 영향을 미칩니다.

마지막은 신메토키(συμμέτοχα),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같은 약속에 함께 참여하는 자”입니다. “약속”은 “약속들”이 아닌 단수입니다. 다른 바울의 글들을 볼 때, 그가 구체적으로 로마서 4장, 8:17갈라디아서 3:26-29에서 가르친 바와 같이 예시된, 아브라함에게 약속된 복음 약속을 말하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로마서 4:11-17에베소서 3:6과 에베소서의 다른 장에 있는 이런 생각을 하나로 모으고 있습니다.

아브라함에게는 두 가지로 묘사된 약속(단수)이 주어졌습니다. 그가 “세상의 상속자”이자 “많은 민족의 조상”이 될 것이라는 것입니다. 복음의 놀라운 비밀은 그리스도 예수(아브라함의 가장 위대한 후손!) 안에서 유대인과 이방인이 모두가 동일한 아브라함 약속의 “동등 상속자”이며, 같은 메시아의 가족(메시아의 몸)의 일원이며, 이 모든 것은 우리 공동의 아버지/조상 아브라함이 받은 같은 약속에 근거했다는 것입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By | 2017-09-23T22:46:13+00:00 7월 20th, 2017|분류되지 않음|0 Comments

Leave A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